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임태희 내정 엇갈린 반응

최종수정 2010.07.08 10:56 기사입력 2010.07.08 10: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달중 기자] 민주당은 8일 임태희 고용노동부 장관이 청와대 대통령실장으로 내정된데 대해 엇갈린 반응을 냈다.

박지원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MBC라디오에 출연, "임 장관은 정부에서도 오랫동안 공무원으로 일을 했고 또 국회에서도 좋은 분이기 때문에 무난하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우상호 대변인은 현안 브리핑에서 "이명박 대통령의 인사 고질병이 또 도졌다"면서 "쓰던 사람을 자리만 바꿔 또 쓰는 것이 인적 쇄신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우 대변인은 "임 장관에 대해선 능력도 있고 인품이 괜찮다는 평가도 있는 것으로 안다"면서도 "지금 국민은 이명박 정권의 국정운영 기조가 전면적으로 바뀌는 것을 요구하고 있고, 따라서 새로운 인물을 새로운 자리에 기용하라는 것이 국민의 요구"라고 강조했다.

그는 청와대 직제개편과 관련해서도 "6·2 지방선거에서 드러난 민심이 고작 청와대 수석실 하나 고치라는 것인 줄 아는가본데 참으로 한심하다"며 "청와대 내각을 전면적으로 개편해서 이 대통령의 후반기 국정운영의 기조와 방향이 바뀌고 일방적으로 독주하지 않고 국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겠다는 기대를 자아낼 수 있는 인적쇄신을 다시 한 번 요구한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김달중 기자 da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