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왓챠, 블렌딩과 합병…음악 사업 역량 강화

최종수정 2021.08.02 09:50 기사입력 2021.08.02 09:50

댓글쓰기

 왓챠, 블렌딩과 합병…음악 사업 역량 강화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왓챠는 자회사 더블유피어를 통해 문화방송(MBC)의 음악사업 자회사 블렌딩을 합병하고 음악 사업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합병법인의 법인명은 블렌딩이다. 왓챠는 블렌딩의 최대주주로서 2대 주주인 문화방송과 협력해 사업을 펼쳐 나가게 된다. 왓챠는 지난해 음악 사업 자회사인 더블유피어를 설립하고, 신인과 인디 아티스트를 위한 음원 유통 사업 왓챠뮤직퍼블리싱 등 왓챠의 음악 플랫폼을 강화할 수 있는 사업 확장을 모색해왔다.

블렌딩은 '이태원클라스', ‘스타트업’ 등 드라마 OST를 제작·유통했다. 또한 다운로드 수 600만, 월 사용자 수 200만명에 달하는 글로벌 케이팝(K-pop) 팬덤 플랫폼 뮤빗(mubeat)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박태훈 왓챠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왓챠의 뛰어난 개인화 기술 및 디지털 플랫폼 역량과 우수한 음원 제작?유통 역량을 보유한 블렌딩의 역량을 결합시켜 음악 사업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도인태 문화방송 미디어전략본부장은 "데이터 기반 추천 서비스 역량이 뛰어난 왓챠의 자회사와 전격 제휴를 통해 음악 사업으로의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