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경심 안대 착용 비하' 유튜버 등 3명 불구속·약식 기소

최종수정 2021.07.31 09:54 기사입력 2021.07.30 15:21

댓글쓰기

정경심 동양대 교수/강진형 기자aymsdream@

정경심 동양대 교수/강진형 기자aymsdre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성필 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법원에 안대를 착용하고 출석한 데에 대해 비하하고 욕설을 한 유튜버 등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부장검사 김우)는 30일 모욕 혐의로 유튜버 등 2명을 불구속 기소하고 다른 1명을 약식기소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6∼9월 정 교수가 법정에 출석하는 모습을 흉내내며 조롱하고 여성을 비하하는 욕설 등을 한 혐의를 받는다. 정 교수 측은 작년 11월 이들을 경찰에 고소했고, 검찰은 같은 해 12월 사건을 송치받아 수사했다. 기소된 이들과 함께 고소당한 또 다른 유튜버 1명은 불기소 처분됐다. 검찰은 이 유투버의 언행이 모욕죄에 이를 정도는 아니라고 판단했다.


조성필 기자 gatozz@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