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핀다, CI·UX 전면 개편…"현금 흐름 디자인하는 핀테크"

최종수정 2021.07.29 11:27 기사입력 2021.07.29 11:27

댓글쓰기

핀테크 스타트업 핀다가 새로운 기업 CI(로고)와 UX(사용자경험)을 29일 공개했다. [사진제공 = 핀다]

핀테크 스타트업 핀다가 새로운 기업 CI(로고)와 UX(사용자경험)을 29일 공개했다. [사진제공 = 핀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준형 기자] 핀테크 스타트업 핀다가 새로운 기업 CI(로고)와 UX(사용자경험)을 29일 공개했다. 핀다는 이번 CI와 UX 공개를 기점으로 '현금 흐름을 디자인하는 회사'로 발돋움하기 위해 속도를 낼 계획이다.


핀다가 선보인 새로운 CI의 키워드는 ▲곡선 ▲볼드 ▲심플 등 3가지다. 곡선 디자인은 전통 금융에 대한 허들을 낮춘 핀테크의 부드러움을, 볼드 디자인에는 핀테크 기업으로서 믿을 수 있는 전문가의 이미지를 담았다. 심플 디자인에는 직관적이고 간편한 핀다 서비스의 특징을 반영했다.

새로운 CI 색상은 '인디고블루'다. 믿음을 주는 파란색 계열을 기본으로 삼았지만 기존 금융권과 차별점을 강조하기 위해 밝고 경쾌한 인상을 주는 인디고블루 색상을 택했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김성미 핀다 디자인팀 리드는 "사용자들과 공감하는 친근한 서비스로 도약하기 위해 인디고블루 컬러의 곡선 형태 CI를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핀다의 새로운 UX. [사진제공 = 핀다]

핀다의 새로운 UX. [사진제공 = 핀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날 핀다는 새로운 UX도 선보였다. UX는 크게 ▲메인 화면 ▲알림 탭 ▲더보기 등으로 구성됐다. 메인 화면에서는 핀다 주요 서비스인 비교대출과 대출관리 서비스를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나의 신용점수 확인하기' 등 편의기능이 한 화면에 담겼다.


이용자별 상황에 맞는 알림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는 점도 큰 변화다. 새로운 UX는 ▲대출금 상환일정 ▲신용정보 업데이트 내역 ▲신용 및 카드 정보 변동 등의 알림을 보낸다. 이용자가 실시간 정보 공유는 물론 이벤트 등 혜택도 받아볼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혜민 핀다 공동대표는 "핀다 사용자들이 보다 개인화된 화면을 마주해 금융 주인의식을 찾을 수 있도록 '개인맞춤형'에 UXD의 초점을 맞췄다"며 "CI에는 대출이 필요한 모든 순간에 핀다가 떠오를 수 있도록 전문적이며 든든한 이미지를 담았다"고 말했다.


이준형 기자 gils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