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우디, 초고성능 RS 모델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출시

최종수정 2021.07.28 10:18 기사입력 2021.07.28 10:18

댓글쓰기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아우디가 초고성능 RS 모델에 탁월한 주행 성능과 왜건의 실용성이 결합된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The new Audi RS 6 Avant)'와 RS라인업 최상위 모델인 '더 뉴 아우디 RS 7(The new Audi RS 7)'을 다음달 2일부터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아우디 RS(Renn Sport, Racing Sport) 모델은 레이싱카에 가까운 퍼포먼스를 자랑하며, 기술적 한계에 대한 아우디의 도전을 상징하는 아우디의 초고성능 모델 라인이다.

‘아우디 RS 6 아반트’는 A6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이다. A6 아반트를 기반으로 개발된 ‘아우디 RS 6 아반트’는 탁월한 주행 성능에 왜건 디자인 특유의 넉넉한 적재 공간과 실용성, 그리고 RS 시그니쳐 디자인을 더해 기본 모델과의 차별을 극대화했다.


이 차는 4.0L V8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TFSI) 엔진과 8단 팁트로닉 자동 변속기를 탑재해 최고출력 600마력, 최대토크 81. 58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속도는 305km/h (안전 제한 속도), 정지 상태에서 100km/h에 도달하는 시간은 수퍼카에 버금가는 3.6초이며 연비는 복합 연비 기준 7.0km/l이다.(도심연비 : 6.1km/l, 고속도로연비: 8.6km/l)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인 콰트로와 아우디 드라이브 셀렉트 시스템의 드라이브 모드들 간에 더 극명한 차이를 만들어 주는 다이나믹 라이드 컨트롤(DRC)을 포함한 RS 스포츠 서스펜션 플러스는 민첩하고 스포티한 주행 성능과 동시에 편안함을 대폭 향상시켜준다.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는 A6 아반트 왜건 디자인의 잘록한 후면 라인과 수려한 디자인을 RS 시그니쳐 디자인과 균형 있게 조합했다. 차량 전면 그릴 및 차량 후면에 부착된 RS 6 뱃지와 아우디 링, 큼직한 공기 유입구가 달린 새로운 디자인의 전후방 범퍼, 타원형 리어 디퓨저, 루프레일, 윈도우 몰딩 등에 블랙 패키지를 적용해 ‘아우디 RS 6 아반트’만의 개성을 표현했다.

‘더 뉴 아우디 RS 7’

‘더 뉴 아우디 RS 7’

썝蹂몃낫湲 븘씠肄


같이 출시되는 ‘더 뉴 아우디 RS 7’은 RS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로, 5-도어 초고성능 쿠페에 대한 아우디의 해석을 잘 보여준다.


‘더 뉴 아우디 RS 7’은 4.0L V8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TFSI) 엔진과 8단 팁트로닉 변속기를 탑재해 최대 출력 600마력, 최대 토크 81. 58kg.m의 강력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상시 사륜구동 콰트로와 다이나믹 라이드 컨트롤(DRC)을 포함한 RS 스포츠 서스펜션 플러스의 조합으로 아우디 특유의 스포티한 드라이빙 퍼포먼스와 뛰어난 안전성을 자랑한다.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 시간은 3.6초, 최고 속도는 305km/h(안전제한속도)이며, 연비는 복합 연비 기준 7.4km/l이다. (도심연비: 6.2km/l, 고속도로 연비 9.5km/l)


‘더 뉴 아우디 RS 7’은 낮은 전고와 강조된 휠 아치를 통해 아우디의 스포티한 분위기를 강조한다. 후드와 루프라인, 프론트 도어, 테일게이트는 ‘아우디 A7’의 쿠페 라인을 공유하며, 선명한 라인이 도드라지는 근육질 형태의 측면은 그랜드 투어러의 디자인을 표방한다.


‘더 뉴 아우디 RS 7’은 높은 수준의 안전 및 편의 시스템도 탑재했다. 차량에 장착된 초음파 센서로 차량과 주행 경로 내 물체와의 거리를 측정해 보다 편리한 주차를 도와주는 ‘전후방 주차 보조시스템’ 및 서라운드 뷰 디스플레이, ‘액티브 레인 어시스트’와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이 포함된 ‘어댑티브 크루즈 어시스트’ 등이다.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의 가격은 1억5802만원, ‘더 뉴 아우디 RS 7’의 가격은 1억6402만원이다. (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인하 적용 기준)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