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직 시의원 아들 '여고생 성폭행' 혐의 피소

최종수정 2021.07.23 09:56 기사입력 2021.07.23 00:00

댓글쓰기

여고생, "시의원 사무실에서 성폭행당했다"

현직 시의원 아들 '여고생 성폭행' 혐의 피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현직 시의원 아들이 여고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피소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22일 경기북부경찰청에 따르면, 경기북부지역의 한 시의원 아들 A 군이 여고생 B 양을 성폭행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지난 20일 접수했다.

B 양은 SNS를 통해 A 군을 알게 됐으며, 지난 1월 A 군 아버지 C 의원 사무실에서 성폭행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B 양은 고소장에서 "성폭행 뒤 다른 사람에게 알리겠다고 협박받았고 며칠 뒤 같은 사무실에서 한 차례 더 같은 일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경기북부경찰청은 해당 사건을 발생지 관할 경찰서에 이첩했으며, 조만간 고소인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경기북부=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