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HMM, 1만6000TEU급 컨테이너선 8척 모두 '만선 출항'

최종수정 2021.07.21 10:06 기사입력 2021.07.21 10:06

댓글쓰기

1만6000TEU급 컨테이너 1호선 ‘HMM 누리’호가 중국 옌톈에서 만선으로 출항하고 있다.

1만6000TEU급 컨테이너 1호선 ‘HMM 누리’호가 중국 옌톈에서 만선으로 출항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HMM 은 상반기에 투입된 1만6000TEU급 컨테이너선 8척 모두 만선 출항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3월 인수한 ‘ HMM 누리호’의 1만3438TEU 선적을 시작으로 마지막 8호선인 ‘ HMM 한울’호가 1만3638TEU를 선적해 옌톈에서 유럽으로 출항했다. 이로써 올해 상반기에 인도받은 HMM 의 1만6000TEU급 컨테이너선 8척은 모두 연속 만선으로 출항 기록을 세웠다.

HMM 의 1만6000TEU급 컨테이너선은 길이 6m(1TEU) 컨테이너를 최대 1만6000개까지 적재할 수 있는 크기다. 안전 운항과 화물 중량 등을 감안해 통상 1만3300TEU를 만선의 기준으로 삼는다. 이 선박들은 모두 북구주 항로에 투입해 '디 얼라이언스' 멤버사인 하팍로이드, ONE, 양밍 등과 함께 공동운항 중이다.


지속적인 만선 행진으로 HMM 은 유럽 항로에서 경쟁력을 회복 중이며 기존 강점을 가진 미주 노선에 이어 세계 해운시장의 주요 노선인 유럽 노선의 비중도 늘려가고 있다.


HMM 관계자는 “작년과 올해 인도 받은 총 20척의 초대형 컨테이너선 모두만선으로 출항했다”며 “대표 국적선사로서 책임감을 갖고, 수출기업들의 화물이 차질없이 운송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4월부터 아시아~유럽 노선에 투입된 HMM 의 2만4000TEU급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12척은 32항차 연속 만선 기록을 남긴 바 있다. 33항차에 99% 선적을 기록했지만 34항차부터 또 다시 만선을 이어가며 현재까지 45항차 중 43항차 만선을 기록하고 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