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충남, 천안 등지에 ‘5676억원 규모’ 기업 투자유치

최종수정 2021.06.23 17:30 기사입력 2021.06.23 17: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홍성) 정일웅 기자] 충남도가 천안 등지에 5676억원 규모의 기업 투자를 유치했다.


도는 23일 충남도청에서 21개 기업 대표와 합동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참여한 기업은 천안·아산·홍성·공주·서천·당진 등 6개 시·군 산업단지 48만5142㎡ 부지에 생산시설을 신·증설할 예정이다.

협약 기업은 ▲비엠씨 ▲글루가 ▲건영비앤에프 ▲오에스피 ▲지평주조 ▲씨엠디엘 ▲유알지 ▲지아이텍 ▲나노씨엠에스 ▲한내포티 ▲힘스 ▲성우엔지니어링 ▲엠에스철강 ▲케맥스 ▲엘림 ▲세가온 ▲지원테크 ▲벽산 ▲댐코씨에스아이 ▲디씨엠 ▲디코씨에스아이 등이다.


이들 기업의 신규 고용 인원은 총 1421명이다. 도는 각 기업이 생산을 본격화 하면 4484억원의 생산효과와 1191억원의 부가가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협약 기업이 다양한 맞춤형 금융지원 시책과 규제 혁파, 인프라 확충으로 충남에서 새롭게 터를 잡고 기반을 다질 수 있도록 6개 시·군과 함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