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큰 정치만 생각하겠다"는 윤석열에…정청래 "덩치 크면 큰 정치인?"

최종수정 2021.06.17 16:06 기사입력 2021.06.17 16:06

댓글쓰기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허미담 기자]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야권 유력 대선주자로 꼽히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 17일 "덩치가 크면 큰 정치인인가"라며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냈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큰 덩치면 큰 정치냐?'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윤석열의 오만무도함을 비판한다"고 했다.

그는 "국민들이 이런저런 문제제기를 하면 '선은 이렇고 후는 이렇다'고 성실히 해명해야지, 귀 막고 입 닫고 가겠다는 것인가"라며 "국민을 무시하는 처사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앞서 윤 전 총장은 이날 이동훈 대변인을 통해 취재진에 보낸 메시지에서 "국민을 통합해 국가적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 큰 정치만 생각하겠다"며 "내 갈 길만 가고, 내 할 일만 하겠다"라고 전했다.


정 의원은 이에 대해 "'장모 문제는 이렇고 아내 문제는 저렇다'고 선제적으로 해명하는 게 상식 아닌가"라며 "방명록에 쓴 지평선이나 성찰 논란은 '평소 국어 맞춤법에 대하여 무지했다. 앞으로 국어 공부 열심히 하겠다' 이 정도의 성의 표현은 해야 하지 않겠는가"라고 지적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그는 이어 "공식적으로 정치에 입문하지도 않은 정치초년생이 낮고 겸손하게 '작은 정치부터 시작하겠습니다'라고 말하는 게 상식이지, 시작도 하기 전부터 가소롭게 무슨 큰 정치를 운운하는가. 자장면 먹고 이쑤시개 물고 나오는 구닥다리 꼰대처럼"이라고 비판했다.


또 정 의원은 "덩치가 크면 큰 정치인인가. 큰 덩치면 큰 정치인가. 큰 정치 운운하기 전에 상식으로 돌아가시라"라며 "국민의 목소리에 귀 막고 입 닫으려면 조용히 변호사 개업이나 하는 게 맞다. 검찰에 잔존 윤석열 라인이 있을 테니 돈벌이는 괜찮을 듯하다"고 비꼬았다.


아울러 그는 "안철수는 새 정치고 윤석열은 큰 정치냐"며 "새 정치를 안철수가 몰랐듯이 큰 정치를 윤석열은 알까. 큰 정치는 무슨"이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허미담 기자 damd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노한 中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