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도통신 "한미일, 내달 G7 영국 회의 때 3국 정상회의 추진"

최종수정 2021.05.15 21:32 기사입력 2021.05.15 21:32

댓글쓰기

문대통령, 스가 총리 별도 회동 가능성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다음달 주요 7개국(G7)의 영국 정상회의에서 한미일 3국이 별도의 정상회의를 여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교도통신은 15일 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한미일이 내달 11~13일 영국 남서부 콘월에서 예정된 G7 회의를 계기로 3국 정상회의를 여는 것을 협의 중이라고 전했다.

한미일 정상회의가 성사되면 2017년 9월 유엔총회 기간에 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전 총리와 함께한 이후로는 처음이 된다.


교도통신은 이번 한미일 정상회의에 대해 일본 정부 소식통이 "미국은 긍정적이다. 거절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또 한국 당국자는 "G7 정상회의에 맞춰 (3국 정상회의) 개최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은 덧붙였다.


미국이 주도하는 이번 3국 정상회의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3국 간 협력 강화를 한일 양국에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최우선 정책 과제로 내세우는 북한의 일본인 납치문제 조기 해결을 위한 지원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G7 정상회의를 계기로 2019년 12월 중국 청두 한중일 정상회의에 맞춰 문 대통령과 아베 전 총리 간 회동 이후 끊긴 한일 대면 정상회의가 열릴지도 주목된다. 이와 관련 교도통신은 정식회담을 할지에 대해선 역사문제를 둘러싼 대립 때문에 일본 정부 내에서 신중론이 강하다고 전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