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클릭 e종목] KCC, 판가 인상 기대…"2분기 실적도 좋다"

최종수정 2021.05.11 07:34 기사입력 2021.05.11 07:34

댓글쓰기

신영증권 보고서

[클릭 e종목] KCC, 판가 인상 기대…"2분기 실적도 좋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신영증권은 KCC 에 대해 26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직전 대비 20% 상향 조정한 40만원을 제시했다. 판가 인상으로 이익 개선세가 두드러질 것이란 판단에서다.


KCC 는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으로 1조3630억원, 774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8.4%, 27.5% 증가했다. 영업이익 시장 예상치인 530억원을 크게 웃돌았는데 모멘티브의 실리콘 사업부 영업 정상화에 따른 영업이익 개선세가 예상보다 더 크게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클릭 e종목] KCC, 판가 인상 기대…"2분기 실적도 좋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원자재 가격이 가파르게 증가하면서 건자재 기업들의 실적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높아진 원자재 가격을 판가 인상으로 전가하면 이익률 상승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올해는 원자재 가격 상승을 판가로 전가할 수 있는 경쟁력 유무에 따라 각 기업의 연간 이익률이 크게 달라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KCC 는 모멘티브에서 지난 3월 스페셜리티 제품에 대한 10~20% 단가 인상을 고지했다. 박세라 신영증권 연구원은 “지난달 1일부터 해당 가격으로 판매가 개시되고 있어 2분기 실리콘 사업부 영업이익률은 추가로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나아가 실리콘 사업부는 회사의 중장기적인 시너지로 발돋움할 것으로 전망된다. 박 연구원은 “실리콘 사업 부문은 업황 정상화와 별개로 KCC 별도 실리콘 사업부와의 수직 계열화를 이룬 후 전기·전자, 자동차, 신사업 등으로 영역을 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올해는 KCC 의 실리콘 소재 기업 전환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로 사업 부문도 1분기 실적에서는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인해 이익률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다소 낮아진 것으로 보인다. 다만 2분기부터는 조선, 자동차, 건설 등 전방 사업 업황이 개선되고 있으므로 판가 인상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박 연구원은 “1분기 수익성이 아직 회복되지 못한 건자재와 도로 사업부문 역시 2분기부터 판가 전가와 가동률 회복으로 하반기로 갈수록 이익률은 정상화될 것”이라며 “올해는 전 사업부 이익 개선에 따른 체질 변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