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명, 日 오염수 방류 ' 강력항의'…태평양 25개 지방정부 '공조'제안

최종수정 2021.05.06 09:31 기사입력 2021.05.06 09:31

댓글쓰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일본 정부와 후쿠시마현에 보낸 오염수 방류 항의 서한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일본 정부와 후쿠시마현에 보낸 오염수 방류 항의 서한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에 강력 항의하는 서한을 일본 정부에 발송했다. 또 이번 방사능 오염수 방류로 직접적인 영향을 받을 수 있는 태평양 연안 지방정부에도 국제사회 차원에서 공동 대응을 제안했다.


경기도는 이재명 지사가 일본 경제산업성과 후쿠시마현을 비롯해 광둥성, 호치민시, 워싱턴주, 하와이주, 캘리포니아주, 퀸즐랜드주, 연해주 등 12개 국가 25개 지방정부에 이런 내용을 담은 총 27건의 서한을 보냈다고 6일 밝혔다.

이 지사는 일본 경제산업성 가지야마 히로시 장관과 후쿠시마현 우치보리 마사오 지사 앞으로 보낸 항의 서한에서 "10년 전 발생한 후쿠시마 참사는 안전보다 비용을 먼저 생각했던 인류에게 큰 경종을 울린 사건"이라며 "이번 오염수 방류는 참사로부터 교훈을 무시한 일이자 비극을 자초하는 일방적인 결정으로 자국민은 물론 인접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도외시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국제사회의 우려와 분노에도 불구하고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계획을 끝내 고수한다면 그 책임은 전적으로 일본이 져야할 것"이라고 엄중 경고하고 오염수 처리 절차 및 과정에 대한 투명한 공개, 국제사회의 객관적 검증,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의 즉각적 철회를 강력 촉구했다.


이 지사는 아울러 하와이주, 캘리포니아주, 괌주 등 관광으로 유명한 도시를 포함한 태평양 연안 12개 인접국 25개 지방정부에 오염수 방류 결정에 대한 국제적 공조를 제안했다.

이 지사는 서한에서 "태평양에 핵폐기물을 방류하려는 일본 정부의 계획은 인류와 자연에 대한 중대한 범죄이자 한반도와 태평양 연안국가는 물론 전지구적인 해양환경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밖에 없다"며 방류 이후의 폐해, 수산업ㆍ무역업ㆍ관광산업에 대한 우려를 표시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태평안 연안 지방정부에 보낸 일본 오염수 방류 공동대응 제안 서한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태평안 연안 지방정부에 보낸 일본 오염수 방류 공동대응 제안 서한문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어 "일본 정부가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책임있는 자세를 갖추고, 오염수 방류 결정을 철회할 수 있도록 국제사회가 힘을 모으자"며 "경기도는 태평양 연안의 인접국과 지방정부들에 일본의 이번 조치에 대한 공동대응에 함께 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 달 23일 일본 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 방류대응 전담조직(TF)을 구성해 수입수산물의 방사능 검사 규모 확대, 일본산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 강화 등 선제적이고 실효성 있는 종합적 대응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