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호영, 당직자 발길질 '송언석'에 "당 쇄신 노력 찬물…원칙 따라 처리"

최종수정 2021.04.12 11:05 기사입력 2021.04.12 11:05

댓글쓰기

윤리적 기준 더 강화
불미스러운 상황 책임 묻겠다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대행이 12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대행이 12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은 12일 "선거 당일 개표상황실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벌어져 대단히 죄송하다"며 당 윤리위원회 절차를 밟겠다고 했다.


앞서 선거 당일이었던 7일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비서실장이었던 송언석 의원은 개표상황실이 마련됐던 중앙당사에서 자신의 자리가 마련돼 있지 않았다며 내부 회의실에서 당직자를 상대로 발길질과 욕설을 한 것이 알려져 논란이 됐다.

주 권한대행은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자세를 더 낮추고 국민 앞에 겸손하게 다가가도 모자랄 판에 당 변화 쇄신 노력에 찬물을 끼얹는 용납할 수 없는 일이 벌어졌다"면서 "비록 피해자에 사과하고 피해자도 선처를 호소하지만 공당으로서 원칙에 따라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과 당원 요구를 받아들여서 우리당 당헌당규에 따라 즉각 윤리위에 회부해서 절차를 밟겠다"면서 "앞으로도 윤리적 기준 더 강화하고 조금이라도 불미스러운 상황 생길 땐 거기 상응하는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그는 "모든 의원과 당원들은 도덕적 기준을 설정하고 조금이라도 국민 눈살 찌푸리는 일 없게 각별히 언행이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