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장사 대웅전 방화 승려 구속..."도망 염려"

최종수정 2021.03.07 18:01 기사입력 2021.03.07 18:0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전북 정읍시 내장사 대웅전에 불을 내 전소시킨 50대 승려가 구속됐다.


전주지법 정읍지원 영장 전담부는 7일 "도망의 염려가 있다"며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청구된 승려 A씨(53)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5일 오후 6시 37분쯤 내장사 대웅전에 인화물질을 붓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불로 대웅전이 전소돼 소방서 추산 17억 80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그는 지난 2월 수행을 위해 내장사에 들어온 뒤 다른 승려들과 마찰을 빚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범행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 불은 사찰에 보관된 휘발유를 뿌려 낸 것으로 확인됐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