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삼성전자 200개 특허 양도받을 기업 찾는다

최종수정 2021.03.04 06:51 기사입력 2021.03.04 06:51

댓글쓰기

경기도, 삼성전자 200개 특허 양도받을 기업 찾는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200건의 삼성전자 특허를 양도받을 기업을 찾는다.


재단법인 경기테크노파크는 삼성전자가 보유 중인 특허 200건의 지분을 무상으로 양도받을 도내 중소ㆍ벤처기업 200개사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술거래촉진네트워크사업 일환으로 추진된다. 기술거래촉진네트워크사업은 대기업이 보유한 미활용 특허를 중소ㆍ벤처기업으로 이전해 중소ㆍ벤처기업의 기술 경쟁력을 높이고 대ㆍ중소기업 간 동반성장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나눔 대상 특허기술은 '얼굴인식장치 및 그 제어방법', '반도체 웨이퍼 분석 시스템' 등 가전, 디스플레이, 모바일기기, 반도체 등 7개 분야 총 200건이다.


무상으로 권리가 양도되지만 권리이전 등록료와 행정경비 등은 양도 받는 기업이 부담해야 한다. 각 특허권의 권리 만료일은 2022~2032년으로 만료일이 지나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특허권이 개방된다.

경기테크노파크는 1개 특허에 1개 기업을 매칭할 계획이다. 신청 기업의 핵심기술 능력과 사업화 능력을 심사해 5월 중 양도기업 확정 및 소유권을 이전할 예정이다.


참여 희망 기업은 신청서 등 필수서류를 준비해 5일부터 다음 달 9일까지 담당자 이메일(techfree@gtp.or.kr)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이번 삼성전자 보유 특허 무상양도는 지난해 12월30일 '경기도-삼성전자 상생협력 추진 업무협약'에 따라 추진하는 사업이다.


당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는 2021~2022년 ▲스마트한 작업환경 조성 ▲우수기술 공유마당 조성 ▲우수기업 판로개척 지원 등 3개 분야 총 7개 사업에 209억7200만원의 예산을 투입, 기술이전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최서용 도 과학기술과장은 "이번 사업은 도내 기업을 대상으로 대기업의 선별된 우수기술을 이전함으로써 기술에 대한 코칭 및 컨설팅도 지원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삼성전자가 보유한 특허와 경험, 역량 등이 도내 중소ㆍ벤처기업에 이전돼 상생ㆍ공존하는 경제 생태계가 유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청 홈페이지(www.gg.go.kr)나 경기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gtp.or.kr), 경기기술마켓 홈페이지(http://ggtech.or.kr)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