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시, '공직기강 경보시스템' 운영…비위행위 매월 모니터링

최종수정 2021.01.25 14:57 기사입력 2021.01.25 14:57

댓글쓰기

인천시청

인천시청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시는 다음 달부터 공직기강 표준지표를 활용한 '공직기강 경보시스템'을 전국 처음으로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공직기강 표준지표는 인천시 본청, 직속기관 및 사업소, 소방본부 등 소속 직원들의 최근 5년간 비위행위 발생건수를 점수화해 기준을 마련한 것이다. 성범죄, 금품수수, 음주운전 등 주요 부패행위에 대해서는 가중치를 높이는 등 비위행위 유형에 따라 차등 적용했다.

이에 따라 시는 직원들의 성범죄, 금품수수, 음주운전, 공무원 복무규정 및 행동강령 위반, 품위유지 위반 등 공직기강과 관련된 비위행위를 매월 모니터링해 비위행위의 정도가 표준지표를 초과하는 경우 공직기강 경보시스템을 발령한다.


전월 모니터링 결과를 바탕으로 매월 10일 표준지표 초과 정도(1.0점 미만 '주의보', 1.0점 이상 '경보')에 따라 내부 행정망을 통해 소속 직원들에게 주의보 또는 경보를 발령해 부패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자정 노력을 유도할 방침이다.


시는 주의보가 발령될 경우 청렴교육과 함께 취약분야 감찰활동을 강화하고, 경보가 발령된 시기에 발생한 비위행위에 대해서는 엄중 문책하기로 했다.

김인수 인천시 감사관은 "전국 최초로 운영되는 공직기강 경보시스템을 통해 공직자 스스로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청렴성을 갖추고, 일 잘하는 조직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