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천시, 여성농어업인에게 20만원 행복바우처 지원

최종수정 2021.01.25 14:43 기사입력 2021.01.25 14:43

댓글쓰기

내달 26일까지 신청

순천시, 여성농어업인에게 20만원 행복바우처 지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순천시(시장 허석)는 농어촌에서의 삶의 잘 향상과 여성 농어업인의 자긍심 고취를 위해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는 문화 여건이 상대적으로 열악한 농어촌 지역의 여성농어업인에게 1인당 20만원(자부담 2만원)의 행복바우처 카드를 제공하여 다양한 문화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순천시는 올해 11억 1600만원의 예산을 편성해 관내 6300여명의 여성 농어업인을 지원할 계획으로, 지원대상은 올해 1월 1일 기준 전남 도내 1년 이상 주소를 두고 실제 농어업에 종사 중인 만20세 이상 75세 이하(1946. 1. 1. ~ 2001. 12. 31.)의 여성 농어업인이다.


신청방법은 내달 26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별 검증기간을 거쳐 적합한 여성 농어업인에게 오는 4월부터 카드 지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행복하고 살고 싶은 농어촌을 만들기 위해 농어업인들이 보다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