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북도교육청 "학력격차 해소 '맞춤형 지원' 강화" … 학습코칭단 운영

최종수정 2021.01.18 09:48 기사입력 2021.01.18 09:48

댓글쓰기

오름사랑방, 스스로 학업성취 인증제, 꿈 키움 학습동아리 활용

경북도교육청 "학력격차 해소 '맞춤형 지원' 강화" … 학습코칭단 운영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경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기초학력 보장과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해 다양한 학생 맞춤형 학력향상 지원 사업을 적극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우선 코로나19로 잦은 원격수업과 학습결손으로 인한 학습격차 해소를 위해 오는 2월 말까지 중학생을 대상으로 맞춤형 학력 향상 지원 '오름사랑방'을 운영한다.

오름사랑방은 학생의 심리 정서, 진로 진학, 학습 코칭 등 종합적인 컨설팅을 통한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이다. 경북북부학습종합클리닉센터은 주 2회 총 16회에 걸쳐 학습 코칭단을 학교 등 지정 장소에서 희망 학생과 1대1 매칭 상담을 한다.


또한 초·중학생이 자기 학습 수준을 스스로 진단해 수시로 학업성취인증을 받을 수 있는 개별 맞춤형 학업성취 온라인 평가 시스템인 스스로 학업성취인증제를 계속 시행한다.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 지도를 위한 기초학력 진단-보정시스템 또한 이미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교내 스터디 활동 등 학생 자율적인 학습 활동과 창의적 체험활동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한 꿈 키움 학습 동아리도 계속 운영한다. 일반계 고교별 2~3개의 학습 동아리를 선정해 동아리 당 100만원씩 지원할 예정이다.

경북교육청은 지난 12월말까지 원격수업 등으로 학습결손이 발생한 일반고 1~2학년 중·하위권 학생 106명을 대상으로 수석교사 협의체와 연계해 맞춤형 학습 컨설팅을 했다. 이와 관련, 맞춤형 지도 안내서를 오는 2월까지 개발·보급해 교원 연수 등 원격교육을 지원하는 데 활용할 예정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인해 잦은 원격수업으로 스스로 학습 조절 능력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중위권 학생의 학습결손이 우려된다"며 "학업에 대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학생별 학습 지도 및 상담 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