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리테일, 농협하나로유통과 맞손…상품 개발·소싱·배달 '함께'

최종수정 2020.11.23 16:22 기사입력 2020.11.23 16:22

댓글쓰기

GS리테일, 23일 농협하나로유통과
공동사업 MOU 체결
상품 공동개발·배송 플랫폼 공유
해외 소싱도 함께 추진

GS리테일이 농협하나로유통과 손을 잡는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오후 조윤성 GS리테일의 사장(왼쪽)과 김병수 농협하나로유통 대표이사(오른쪽)가 업무협약(MOU) 체결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GS리테일이 농협하나로유통과 손을 잡는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오후 조윤성 GS리테일의 사장(왼쪽)과 김병수 농협하나로유통 대표이사(오른쪽)가 업무협약(MOU) 체결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GS리테일 이 농협하나로유통과 긴밀한 업무 제휴를 통해 시너지를 제고한다.


GS리테일 과 농협하나로유통은 23일 오후 서울 신촌 소재의 하나로유통 본관에서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GS리테일 의 조윤성 사장과 김종수 전무, 농협하나로유통의 김병수 대표이사와 이석희 본부장이 참석한 이날 협약식에서는 신상품 공동 개발, 배송 플랫폼 공유, 해외 소싱의 공동 추진 등과 관련한 사업제휴를 추진하기로 했다.


신상품의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의 구매 담당자(MD)들도 머리를 맞댄다. 양사는 가공식품 및 생활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공동으로 기획·개발해 생산 물량은 늘리고 원가는 절감해 소비자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12월부터는 농협하나로유통의 신선한 농·수·축산품 식재료로 GS리테일 이 도시락 3종 등을 생산해 수도권 지역의 농협하나로마트 50여개점에서 판매에 돌입한다. 이와 함께 양사는 오뚜기 진라면 등 16종의 상품을 제조사로부터 공동 매입해 함께 판매에 나선다. 또한 각 사가 보유한 배송 플랫폼을 공유해 물류의 효율화를 도모하고 해외 상품 소싱도 공동으로 추진한다.

GS리테일 은 지난 17일 KT와의 디지털 물류 사업 협력을 위한 제휴에 이어 이번 농협하나로유통과의 업무협약까지 체결하며 다양한 사업자들과 손 잡고 근거리 유통 소매 플랫폼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김종수 GS리테일 전무(MD본부장)는 “ GS리테일 은 그간 끊임 없는 혁신을 통해 사업의 효율성 제고를 위한 노력을 다 해왔다.”며 “농·수·축 1차 상품 강점을 가진 농협하나로유통과의 이번 업무 협력이 양사의 동반성장뿐 아니라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과 높은 가치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