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석열 "文대통령, 총선 후 '소임 다하라' 메시지 전해"

최종수정 2020.10.22 18:56 기사입력 2020.10.22 18: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문재인 대통령께서 총선 이후에 소임을 다하라'는 메시지를 전했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22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임명권자인 대통령께서 총선 이후 민주당에서 사퇴하라는 얘기 나왔을 때 적절한 메신저를 통해서 '흔들리지 말고 임기를 지키면서 소임을 다하라'고 전해주셨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이날 사퇴 여부를 묻는 의원들의 질문에 "임기 동안 할 일에 충실히 하는 것이 임명권자뿐만 아니라 국민 대한 책무라 생각하고 흔들림 없이 소임을 다하겠다"고 언급했다. 여권의 계속되는 사퇴 요구에도 물러나지 않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으로 해석된다.


오전 국감에서도 윤 총장은 추 장관의 수사지휘권 행사가 사퇴 압력으로 비친다는 지적에 대해 "임명권자의 말씀이 없었다. 임기는 국민과 한 약속이다"고 말했다. 특히 친정권 성향 검사장들이 총장을 패싱하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는 "글쎄 그렇게야 하겠느냐"며 "저는 나름 열심히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