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부, 지역뉴딜 선도 12개 ‘우수 지역특구’ 선정

최종수정 2020.10.20 12:00 기사입력 2020.10.20 12:00

댓글쓰기

청양 고추·구기자 특구,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 고흥 웰빙유자석류 특구 등
총 2980억원 투자…지역소득 및 고용 창출 도모

중기부, 지역뉴딜 선도 12개 ‘우수 지역특구’ 선정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지역특화발전특구위원회를 서면 개최하고 지역특구 성과평가 결과와 계획변경 2건, 해제 3건 등 총 6건의 안건을 의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중기부는 전국 190개 특구의 지난해 실적을 토대로 올해 운영성과를 평가했다. 최우수 특구는 ‘청양 고추·구기자 특구’, 우수 특구는 ‘영등포 스마트메디컬 특구’, ‘고흥 유자·석류 특구’ 등으로 총 12개 우수특구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한 우수특구는 지역특화자원의 세계화로 고용, 수출 등에 가시적 성과를 창출했다. 중기부는 우수특구에 대통령상 등 포상과 총 9억5000만원 포상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총 2980억원의 투자계획이 담긴 2개 특구계획 변경과 목적 달성 후 지자체와 주민이 종료를 희망하는 3개 특구에 대한 해제 안건도 원안 의결했다.


계획변경 지역특구인 ‘영광 보리 특구’는 전국 최대 생산량을 자랑하는 ‘모싯잎’을 추가해 기존 ‘보리’와 생산·판매·체험관광 시너지 제고할 계획이다. 아울러 ‘순창 장류 특구’는 장류 생산·가공·연구 메카인 특구에 체험마을 신규 조성을 위해 국비·지방비 854억원을 증액했다.

특구계획을 변경한 2곳은 민자 및 지자체 등 2980억원 투자를 통해 지역 소득 587억원, 일자리 1485개를 추가 창출할 전망이다.


곽재경 중기부 지역특구과장은 “시·군·구가 지역특구 운영과 성과 창출을 통해 지역균형 뉴딜을 도모하는 점이 고무적이다”라며“정부도 시·군·구 주도 지역특구 운영을 제도적으로 강력히 뒷받침해 성과가 보다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