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초 현대카드·무신사 전용카드 나온다

최종수정 2020.09.22 09:00 기사입력 2020.09.22 08:57

댓글쓰기

내년초 무신사 PLCC 출시예정
새로운 고객 맞춤형 서비스 선보일 계획

내년 초 현대카드·무신사 전용카드 나온다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현대카드가 국내 최대의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와 손잡고 '무신사 전용 신용카드(PLCC)'를 내놓는다.


현대카드와 무신사는 무신사 PLCC 상품 출시와 운영, 공동 마케팅 등에 대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양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자 파트너십 계약 체결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행사는 두 회사의 미래를 상징하는 9명의 젊은 직원들이 참여해 서로에 대한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함께 퍼포먼스를 펼치는 등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2003년 스트리트 패션 마니아들이 모인 커뮤니티에서 출발한 무신사는 2009년 무신사 스토어를 론칭하며 본격적으로 온라인 패션사업에 뛰어들었다. 올 8월 말 기준 약 700만 회원과 5000개의 입점 브랜드를 지닌 국내 최대 패션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이 같은 성과를 기반으로 무신사는 지난 해 국내에서 10번째이자, 순수 온라인 패션 기업 중에서는 최초로 유니콘 기업(기업 가치 10억 달러 이상인 스타트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내년 초 출시 예정인 무신사 PLCC에는 무신사에 집중된 혜택이 담긴다. 특히 무신사와 현대카드는 양사의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기반으로 새로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차별화된 매력을 지닌 두 회사의 오프라인 공간을 필두로 각자가 보유한 강력한 브랜드 자산을 결합해 다채로운 컬래버레이션을 펼쳐 나갈 방침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무신사는 최고의 온라인 패션 플랫폼을 넘어 1030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혁신기업"이라며 "젊은 세대들의 트렌드를 이끌며 막대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무신사와의 협업은 빠르게 확대되고 있는 현대카드 PLCC 사업을 또 한번 질적으로 성장시키는 계기가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내년 초 현대카드·무신사 전용카드 나온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