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상보, 상반기 흑자전환…소형 신복합광학필름 본격 양산 하반기 '깜짝 실적'

최종수정 2020.08.13 11:56 기사입력 2020.08.13 11:56

댓글쓰기

그래핀배리어, 은나노와이어 등 신제품 매출도 본격 반영 전망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상보 가 올 상반기 연결기준 누적 매출액 265억원, 영업이익 12억원, 당기순이익 38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같은 기간 별도기준으로는 매출액 267억원, 영업이익 11억원, 당기순이익 9억원을 달성했다. 전년 대비 흑자 전환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상보 는 설명했다.


상보 는 기존 주력 제품인 TV, 모니터용 대형 디스플레이 광학필름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모바일, 태블릿용 소형 신복합광학필름을 개발했다. 국내외 대기업 고객사의 엄격한 제품 평가를 통과하면서 올 상반기부터 모바일, 태블릿용 소형 신복합광학필름을 양산해 공급하고 있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확산하는 가운데 윈도우필름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이상 증가하면서 수익성이 좋아졌다.


회사 관계자는 "모바일, 태블릿용 소형 신복합광학필름과 관련해 올 6월 기준 실적에 반영한 양산 제품 외에 6월 이후 추가로 고객사 인증을 통과한 제품도 양산을 시작한다"며 "올 하반기에는 더욱 괄목할만한 실적을 전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구개발한 그래핀배리어 및 은나노와이어 등 신제품도 올 하반기와 내년 외형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상보 는 지난해 12월 연결 대상 종속회사인 중국 상보 신재료 유한공사에 대한 지분 양도계약을 체결했다. 회계기준에 따라 연결 재무실적에 중국법인의 매출실적을 반영하지 않고 제외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