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동시, 달빛투어 '달그락' 운영 … "5000원으로 먹고·보고·듣고"

최종수정 2020.08.12 07:37 기사입력 2020.08.12 07:37

댓글쓰기

15일 광복절 밤 시작해 격주로 토요일마다

안동시, 달빛투어 '달그락' 운영 … "5000원으로 먹고·보고·듣고"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경북 안동시는 오는 15일 '안동의 밤을 가장 아름답게 즐기는 방법'이라는 주제로 달빛투어 '달그락(樂)'을 마련한다고 12일 밝혔다.


두루협동조합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안동의 특색있는 문화유산, 야경, 공연 등 다양한 소재를 테마로 안동의 밤을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대표적인 야간관광 체험 이벤트다. 올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관광 100선에도 뽑힌 프로그램이다.

주요 일정은 저녁 6시에 안동역에서 출발, 찜닭골목, 태사묘, 웅부공원, 음악분수, 월영교 등 관광명소를 둘러보고 안동역에서 종료된다. 참가비 5000원으로 안동찜닭 등을 먹고 음악분수에서 소원풍선도 날리고, 월영교의 은은한 야경 속에서 달빛음악회를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각 관광지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도록 문화해설사가 함께하며 소정의 기념품도 받을 수 있다.


현재 입소문을 타고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들의 문의가 끊이질 않고 있다는 게 안동시의 설명이다. 휴가철 관광객 유치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총 6회(8월15·29일, 9월12·26일, 10월10·24일)에 걸쳐 진행된다.


사전예약제로 진행되는 '달그락' 참가 신청은 두루협동조합 홈페이지에서 이뤄지고 있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