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YG PLUS, 2분기 연속 영업익 흑자…"아티스트 활동 본격화로 실적 개선 기대"

최종수정 2020.08.12 07:06 기사입력 2020.08.12 07: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YG PLUS 는 2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270억8500만원, 영업이익은 6억3200만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보다 각각 31.04%, 72.78%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다만 전 분기 대비로는 매출액은 40.27% 늘고 영업이익은 흑자전환 했다.


회사 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올 2분기 실적은 전년동기대비 감소했으나, 음악사업과 골프사업의 꾸준한 성장으로 분기 영업 흑자를 기록했다” 고 전했다.

한편 YG의 음반, 음원유통과 굿즈, 광고사업을 전담하고 있는 YG PLUS는 최근 아티스트의 활동이 본격화됨에 따라 하반기부터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블랙핑크가 지난 6월말 컴백한데 이어 오는 10월 정규 앨범 발매를 준비 중이고, 올 해 최고의 신예로 꼽히는 트레저가 최근 데뷔를 마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기 때문이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최근 골프 수요가 늘고 있어 부킹 플랫폼과 시뮬레이터 사업 성장도 기대된다.


회사 측은 “올 상반기까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3분기부터는 아티스트의 활발한 활동에 힘입어 음원유통, 굿즈, 광고 등 주력사업의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고 전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