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 역삼2동주민센터 주말까지 폐쇄

최종수정 2020.07.11 12:13 기사입력 2020.07.11 12:13

댓글쓰기

  강남구 역삼2동주민센터 주말까지 폐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에서 10일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 강남구 확진자는 총 88명이 됐다.


강남구 역삼동에 거주하는 66세 남성은 경기도 의정부시 확진자와 지난달 25일 접촉한 후 2주간 자가격리를 해오다 격리 해제 직후인 9일 실시한 검체검사 결과 이날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강남구는 해당 확진자의 거주지 주변과 동선에 따라 방문시설 방역소독을 실시, 추가 접촉자 파악을 위한 정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


특히 해당 확진자가 검체검사를 마친 후 전날 역삼2동주민센터를 방문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강남구는 즉시 방역소독 후 폐쇄조치했다.


역삼2동주민센터는 전날부터 주말까지 폐쇄, 13일부터는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교회의 정규예배 이외 소모임과 행사, 단체식사를 금지, QR코드를 활용한 전자출입명부시스템을 도입하는 내용의 강화된 방역수칙을 시행하기로 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