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교육청, 전국 최초 학교시설공사 '시민감리단' 운영

최종수정 2020.06.01 14:48 기사입력 2020.06.01 14:48

댓글쓰기

경기교육청, 전국 최초 학교시설공사 '시민감리단' 운영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전국 최초로 학교 시설공사에 '시민감리단'을 운영한다.



경기교육청은 교육시설 사업 추진 시 건설공사의 품질향상과 공사 관계자의 청렴성ㆍ책무성 향상을 위해 '시민감리단'을 운영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시민감리단은 공사비 40억원 이상 교육시설 사업 현장을 대상으로 시공관리ㆍ품질관리ㆍ안전관리 등의 기술 지도 또는 불편사항 등을 감시ㆍ예방ㆍ제보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경기교육청은 이를 위해 오는 11일부터 17일까지 시설분야에 전문성을 가진 시민을 대상으로 시민감리단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 인원은 ▲건축분야 10명 ▲토목분야 5명 ▲기계분야 5명 ▲전기분야 5명 등 30명이다. 위촉된 시민감리단원의 임기는 2년이며 1회에 한해 연임할 수 있다.


경기교육청은 30명의 시민감리단원을 남부ㆍ북부 권역별로 5인 1조로 나눠 배치한다.

신현택 경기교육청 시설과장은 "경기도교육청 건설공사 시민감리단은 학교시설공사의 품질향상과 공사 관계자들의 청렴성ㆍ책무성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시민감리단 활동으로 공정한 건설문화 정착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역량 있는 시민들이 많이 지원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원서는 수원 경기교육청 남부청사 1층 시설과로 직접 방문해 접수하거나 우편이나 메일접수도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교육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