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핑클 정체 조향기 "10년 만의 예능 출연...다시 열심히 시작해 보고 싶다"

최종수정 2020.05.31 19:17 기사입력 2020.05.31 19:17

댓글쓰기

사진='복면가왕' 캡처

사진='복면가왕' 캡처



[아시아경제 강혜수 기자] 31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의 핑클 정체는 방송인 조향기였다.


이날 '복면가왕'은 지난 주 새로운 가왕 자리에 오른 방패의 2연승을 저지하기 위한 새로운 복면가수들의 무대가 펼쳐졌다. 제일 첫 무대는 SES와 핑클의 대결이었다.

SES와 핑클은 베이비복스의 '킬러'를 선곡했다. SES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인상적이었고, 핑클은 안정적인 목소리가 귀를 사로잡았다. 이 무대는 SES가 핑클을 꺾고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정체를 드러낸 핑클은 방송인 조향기였다. 조향기는 "제 생에 이렇게 큰 무대에서 춤을 추면서 한 곡 전체를 부를 날이 있을까. '복면가왕'에 너무 감사하다"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이어 "데뷔는 22년 차인데 결혼하고 육아에 전념하다보니 방송을 줄이느라 10년 만에 예능 출연을 하게 됐다"면서, "다시 한 번 열심히 시작해보려고 나왔다"고 전했다.


MBC 음악 버라이어티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강혜수 객원기자 weltebosh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