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합당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에 윤미향·민주당 답해야"

최종수정 2020.05.25 15:50 기사입력 2020.05.25 15:5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미래통합당이 25일 이용수 할머니의 기자회견과 관련, "윤미향 당선자와 더불어민주당이 답할 차례"라며 해명을 요구했다.


황규한 통합당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상상도 할 수 없는 아픔과 질곡의 삶도 모자라, 이런 회견을 해야 하는 할머니의 마음을 감히 짐작을 할 수도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부대변인은 "바보같이 당했다고 생각해 펑펑 울었다며 고령의 나이에도 울분을 토하시는 할머니를 보며 국민들은 함께 울었고, 함께 분노할 수밖에 없었다"며 "윤 당선자와 민주당은 또 무엇이라 할텐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여전히 할머니의 기억이 왜곡되었다고 할 텐가. 그도 아니면 비례대표 신청했던 사람이라며 호도할 텐가"라며 "이것은 이념의 문제도, 정치의 영역도 아니다. 할머니들의 상처를 제대로 보듬어 드리기 위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의 당연한 의무"라고 덧붙였다.


황 부대변인은 "첫 기자회견 이후에 나온 수많은 의혹에 대한 법적 처벌문제는 검찰조사에서 이뤄질 것"이라며 "의혹이 사실로 드러난다면 할머니의 말씀대로 두 번 다시 이런 일 없도록 벌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