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만금개발청, 1호 방조제 인근 명소화 사업 ‘개발’…주목

최종수정 2020.05.21 16:17 기사입력 2020.05.21 16:17

댓글쓰기

새만금개발청, 1호 방조제 인근 명소화 사업 ‘개발’…주목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고민형 기자] 새만금 1호 방조제 인근 명소화 사업이 주목된다.


21일 새만금개발청에 따르면 본청에서 ㈜엔에스파트너스 컨소시엄(연합체)과 새만금 1호 방조제 인근 명소화사업부지에 관광개발사업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사업시행 주관사인 ㈜엔에스스튜디오와 에스티엑스건설㈜, ㈜군장종합건설, 우상건설㈜, (사)한국브이알에이알콘텐츠진흥협회 등 5개사와 새만금개발청·전북도·부안군·한국농어촌공사가 참여하였다.


명소화부지 관광개발사업은 오는 2025년까지 추진되며, 총사업비는 813억 원이다.


1단계로 2023년 세계잼버리대회일정에 맞춰 브이알(VR)테마파크와 고급형 리조트를 건설하고 2단계로 2025년까지 테라스형 가족 리조트와 전시 컨벤션센터 등을 지을 계획이다.

1단계로 추진되는 테마파크와 리조트는 사업의 조기 안정화와 운영 차별화를 위해 분야별로 관련 경영능력을 갖춘 전문회사가 담당한다.


VR테마파크는 한국브이알에이알콘텐츠진흥협회에서 사업 콘텐츠와 시설을 개발·운영할 예정이며, 리조트는 세계적인 체인망을 보유한 인터컨티넨탈호텔그룹과 계약하여 운영한다.


㈜엔에스파트너스 컨소시엄은 협약식 이후 사업을 실질적으로 추진할 사업시행법인을 조속히 설립하여 사업시행자 지위를 인정받고 착공에 나선다.


사업시행자 지위 확보 후에는 새만금사업법에 따라 기본계획·실시계획을 통합한 통합개발계획을 수립하여 내년 4월까지 인허가 절차를 마치고, 6월에는 개발사업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오늘 투자협약을 체결한 VR테마파크와 리조트 개발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돼 세계적인 관광지로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고민형 기자 gom21004@asis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