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문4구역, 3720가구 아파트 들어선다

최종수정 2020.01.22 09:40 기사입력 2020.01.22 09:00

댓글쓰기

서울 동대문구 이문4구역 위치도.

서울 동대문구 이문4구역 위치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서울 동대문구 이문4구역에 3720가구 아파트가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21일 제1차 도시재정비위원회를 열고 이문4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에 대해 수정가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문4구역은 동대문구 이문동 86-1번지 일대로 외대앞역과 중랑천 옆 한천로에 인접해 있다. 2008년 촉진구역으로 지정됐고 2017년 조합설립 후 이번 도시재정비위원회에서 촉진구역 및 촉진계획을 변경했다.


촉진구역은 15만1388㎡에서 14만9690㎡로 축소되고 촉진계획은 상한용적률 317%이하, 최고 40층 이하로 변경됐다. 임대주택 937가구를 포함한 총 3720가구 규모 아파트로 건립 될 계획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문4구역은 재정비촉진지구 지정 후 조합설립까지 어려움을 겪었으나, 이번 심의 통과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