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47대 한국기자협회장에 한겨레 김동훈 기자 당선

최종수정 2019.12.09 19:40 기사입력 2019.12.09 19: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제47대 한국기자협회장에 한겨레신문 김동훈 후보가 당선됐다.


한국기자협회 선거관리위원회는 9일 협회원들을 대상으로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 투표를 활용해 치러진 협회장 선거에서 기호 3번 김 후보가 1만355명의 유권자 가운데 2586표를 얻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투표율은 유권자 1만355명 중 5814명이 참여해 56.15%를 기록했다. 기호 2번 강진구 후보는 1810표, 기호 1번 손대선 후보는 1418표를 득표해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김 당선자는 내년 1월1일부터 오는 2021년 12월31일까지 2년간 기자협회 회장으로 활동한다.


김 당선자는 한겨레신문 법조팀과 정당팀, 기동취재팀을 거쳐 스포츠팀장(부장)으로 재직 중이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