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철도, 내장산·해인사 등 단풍명소 ‘기차여행’

최종수정 2019.10.15 11:16 기사입력 2019.10.15 11:16

댓글쓰기

한국철도 제공

한국철도 제공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전국 단풍명소를 찾아 떠나는 기차여행 상품이 출시된다.


한국철도(이하 코레일)은 강원 설악산, 충북 월류봉, 전북 내장산, 순천 선암사, 경북 부석사 및 주왕산, 대구 팔공산, 경남 해인사 등 8곳을 단풍명소로 선정하고 이들 여행지를 연계한 기차여행 상품 ‘가을이 오면, 秋秋(추추)로드’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가을이 오면, 秋秋(추추)로드’는 총 10개 상품으로 구성되며 1박 2일간 여행할 수 있다. 상품은 숙박, 관광지 입장권, 식사비 등이 포함된 패키지와 자유여행 등으로 구분되며 열차종류와 출발지역, 상품구성 등에 따라 이용료는 4만 원대~20만 원대로 나뉜다.


코스와 일정에 따라 서울, 용산, 청량리역 등지에서 출발하는 KTX, 새마을호, 무궁화호를 이용할 수 있다.


상품 구입은 코레일 홈페이지 및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과 전국 철도역 여행센터에서 판매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레일 이선관 고객마케팅단장은 ”기차를 타고 오색 빛 단풍을 즐기는 여행객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길 바란다”며 “코레일은 앞으로도 계절 따라 변화하는 우리나라의 명소를 소개하는 여행상품을 꾸준히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가을이 오면, 秋秋(추추)로드’ 상품 10종 구성내용. 한국철도 제공

‘가을이 오면, 秋秋(추추)로드’ 상품 10종 구성내용. 한국철도 제공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