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공연보면 20% 환급해준다…전국 최초 '페이백' 도입

최종수정 2019.08.01 10:31 기사입력 2019.08.01 10:31

댓글쓰기

경기도, 공연보면 20% 환급해준다…전국 최초 '페이백' 도입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문화시설 이용자에게 관람료의 20%를 지역화폐로 돌려주는 '페이백(Pay-Back)'제도를 도입한다.


경기문화의전당은 경기도국악당과 전당 내 대극장,소극장 등에서 열리는 모든 자체 기획공연에 대해 페이백 제도를 적용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6일 경기문화의전당 소극장에서 열리는 현대무용 '유랑'부터 이 제도가 적용된다.

환급 비율은 평균 20%로 공연 관람료 3만원 미만은 4000원, 3만원 이상~5만원 미만은 8000원, 5만원 이상은 1만원의 경기 지역화폐가 페이백으로 지급된다. 첫 적용되는 '유랑'의 공연료는 2만원으로 이날 관람자는 4000원 상당의 지역화폐를 환급받게 된다.


환급은 도내 28개 시ㆍ군 지역화폐 가운데 관람객이 원하는 지역화폐로 지급되며 공연 당일 지역화폐 지급 창구에서 티켓 확인 후 환급받을 수 있다. 무기명 선불 충전카드로 환급돼 누구나 해당지역에서 사용 가능하다. 지급받은 카드는 경기 지역화폐 앱을 다운받아 등록하면 재충전도 가능하다.


도는 지역화폐 시행사가 다른 성남과 시흥, 김포지역 지역화폐도 빠른 시간 내 환급 적용을 받을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장영근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관람료 할인효과로 도민들의 문화예술 접근성이 높아지고, 환급된 지역화폐가 골목상권 매출증대로 이어지는 등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이번 시범사업 효과분석을 토대로 공연장은 물론 경기도 박물관과 미술관, 28개 시·군 공연장, 도내 110개 사립 박물관과 미술관까지 지역화폐 환급제도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