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의회 민주당, 日 경제보복 규탄 '릴레이 1인시위' 돌입

최종수정 2019.07.26 10:45 기사입력 2019.07.26 10:39

댓글쓰기

경기의회 민주당, 日 경제보복 규탄 '릴레이 1인시위' 돌입


[아시아경제(서울)=이영규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시위에 들어갔다.


경기의회는 26일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부천1)이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를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시작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의 릴레이 1인 시위는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에 대한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철회 및 한반도 강제병합과 전쟁범죄에 대한 진심어린 사과를 촉구하기 위해 기획됐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23일 일본 경제보복 철회를 촉구하는 논평을 발표하면서 국익을 위해서 보류했던 전범기업 표시 조례의 재검토를 비롯해 민주당 차원의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염 대표의원은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이날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치졸하고 불법적인 일본정부 경제보복 즉각 철회하라!!", "국민의 힘으로 일본 경제보복 막아내자!"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및 국민들의 관심과 단결을 촉구했다.

염 대표의원은 "우리 국민은 국가가 위기에 처했을 때 하나로 단결해 죽창을 들고, 금을 모으고, 촛불을 들었던 위대한 국민"이라며 "일본 정부의 치졸하고 잘못된 경제보복을 국민의 힘으로 반드시 막아내는데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힘을 보태기 위해 1인 시위에 나서게 됐다"고 밝혔다.


민주당 의원들의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는 다음 달 23일까지 주말을 제외하고 매일 계속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