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中 "시진핑 방북, 매우 우호적이며 성공적"

최종수정 2019.06.21 17:03 기사입력 2019.06.21 17: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중국 외교부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북한 국빈 방문과 관련 "매우 우호적이며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1일 정례 브리핑을 통해 시 주석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회담에서 전략적 소통의 강화와 실무 영역 협력 심화 등 양국 관계의 발전을 위한 중요한 부분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시 주석이 경제 건설 발전을 위한 교류 강화와 우호 교류 심화도 제안했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전날 김 위원장과의 회담에서 "중국은 북한이 합리적인 안보와 발전 우려를 해소하도록 힘닿는 데까지 돕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루 대변인은 북한과 중국은 오랜 시간 서로 존중하고 지지한 우방이며 서로의 사회주의 건설발전을 위해 도움을 줘왔다고 말했다.

중국 최고 지도자로 14년 만에 처음으로 북한을 방문한 시 주석은 이날 오후 1박 2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