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교안 "새로운 역사 장식한 젊은 축구단, 가슴 벅찼다"

최종수정 2019.06.16 11:02 기사입력 2019.06.16 11:02

댓글쓰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U-20 월드컵 한국대표팀 준우승 소식에 "아쉽게 졌지만 가슴이 벅찼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통해 "새로운 역사의 한페이지를 장식한 자랑스러운 우리 젊은 축구 선수단, 영광의 이름을 불러본다"며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 오세훈 선수 등 선수단 이름을 한명씩 거론했다.


황 대표는 이어 "국민 모두에게 큰 기쁨과 희망을 선물한 감독과 선수 한분 한분께 고맙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훌륭한 선수 이름 뒤에는 가족이 있다. 국민이 있다. 또 오늘 결승전 경기를 보며 긴장하고 마음 졸였을 우리 모두에게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그러면서 "모두가 어려운 때다. 하지만 폴란드를 달군 대한민국의 저력을 함께 나누면서,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하고 도전한다면 못 이룰 게 없다는 용기를 갖게 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오늘이 힘들다고 절망하지 말고 기지개를 켜자"며 "여러분의 도전은 우리 모두의 희망이다.자랑스럽다"고 적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