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헌재, 신임 사무처장에 박종문 아름다운재단 이사장

최종수정 2019.06.07 15:11 기사입력 2019.06.07 15: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헌법재판소 인사와 예산 등 행정사무를 총괄하는 신임 사무처장에 박종문 아름다운재단 이사장이 내정됐다.


7일 헌재와 법조계에 따르면 헌법재판소는 오는 13일 퇴임하는 김헌정 사무처장의 후임으로 박 이사장을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취임식은 오는14일 오전에 열릴 예정이다.


박 이사장은 대법원 재판연구관과 제주지법 부장판사 등을 지내다 서울중앙지법부장판사를 끝으로 2009년 퇴임해 변호사로 개업했다. 이후 법무법인 원 대표 변호사로 지내다 2017년 3월 아름다운재단 3대 이사장이 됐다.


사무처장 인사는 헌법재판관 회의에서 결정하는 사안이지만 헌재 사무행정을 총괄하는 자리인 만큼 통상 헌재소장이 지명한 법조인이 임명된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