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부, 소비재·주력산업 등 5개 분야 수출 지원

최종수정 2019.05.29 11:33 기사입력 2019.05.29 11:33

댓글쓰기

범부처 '수출활력촉진단 2.0' 가동
5개 분야 선정해 업종별 간담회 등 통해 현장지원

정부, 소비재·주력산업 등 5개 분야 수출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정부가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등에 대응하기 위해 소비재와 주력산업, 스타트업, 강소기업, 신수출동력 분야 기업들의 수출 애로를 해소하는 '수출활력촉진단 2.0'을 가동한다.


29일 중소벤처기업부와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재정부 등은 오는 10월까지 5개 분야 25개 업종 300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수출 현장에 찾아가 무역금융과 해외마케팅 등 애로를 해소해주는 범부처 ‘수출활력촉진단 2.0’을 집중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외 불확실성이 확대되면서 수출활력 회복이 시급하다고 판단해 ▲소비재 ▲주력산업 ▲스타트업 ▲강소기업 ▲신수출성장동력 5개 분야의 산업육성과 수출지원, 통상현안, 인증 등 규제해소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협단체를 중심으로 업종별 애로를 해소하는 간담회와 기업별 1:1 상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소비재 분야에서는 1:1 상담회와 함께 글로벌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 전문무역상사 활용 등 소비재 분야 해외진출 설명회를 연계해 추진한다. 신수출동력 분야의 경우 무역금융과 해외마케팅 등 지원과 함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산업육성·R&D·인증·규제개선 등을 종합 상담한다.


주력 산업은 업종별로 7월부터 10월까지 글로벌 밸류체인 변화, 통상분쟁 대응, 산업 고도화 등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전문 상담회를 개최한다. 스타트업을 위한 내수기업 수출기업화 컨설팅, 스타트업 투자유치 등 초기단계 수출기업을 위한 맞춤형 상담회도 6월과 7월에 개최한다.

오는 30일에는 충북 오송에서 화장품 업계의 수출애로를 해소하는 수출활력촉진단 2.0 첫 번째 행사도 진행한다. 이날 행사에서는 수출유관기관의 기업별 1:1 맞춤형 상담회와 화장품 업계 간담회, 글로벌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 전문무역상사, 파워셀러의 수출대행 상담 등을 진행한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