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락앤락, 국내외 법인 참여하는 친환경 캠페인 진행

최종수정 2019.05.29 10:44 기사입력 2019.05.29 10:44

댓글쓰기

7개국 전 법인·지사 릴레이 쓰레기 줍기 활동

락앤락, 국내외 법인 참여하는 친환경 캠페인 진행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락앤락이 6월 환경의 달을 앞두고 국내외 법인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환경 캠페인을 진행했다.


29일 락앤락은 환경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한국을 비롯해 중국, 태국, 독일 등 7개국에 위치한 락앤락 전 법인·지사가 릴레이 형식으로 '글로벌 플레깅 데이'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플로깅은 영어 단어 ‘줍다(pick)’와 ‘조깅(jogging)’의 합성어로 걷거나 뛰면서 쓰레기를 줍는 행위를 말한다. 국가별로 관광객이나 지역민들이 많이 찾는 곳을 중심으로 임직원들이 쓰레기를 줍는 활동에 앞장서고 실천을 독려했다.


태국에서는 락앤락 태국법인 임직원을 비롯해 태국의 유명 운동선수, 청년 사업가 등 100여 명이 유명 관광지인 파타야 인근에 위치한 사타힙 해변에서 캠페인을 벌였다. 태국에서는 올해 총 5회에 걸쳐 플로깅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베트남에서는 하노이와 붕따우, 호치민 등 3개 법인이 껀저 지역과 박린 그리고 근무지 인근 환경 정화 활동에 나섰다. 중국은 상해에 있는 공원과 락앤락 생산시설이 위치한 소주 공장 등지에서, 독일과 미국, 인도네시아는 근교 해변에서 플로깅을 실천했다.


한국에서는 지난 24일 서울 본사와 안성·아산 지사가 서울숲과 3·1운동 만세 기념관 공원, 아산 신정호수공원에서 진행했다. 서울숲은 작년 4월 락앤락이 조성한 ‘도시락 정원’이 마련된 곳으로 플로깅 후에는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피크닉을 즐겼다.

강민숙 락앤락 HR센터장 상무는 “락앤락은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이어왔으며, 올해는 글로벌 임직원이 모두 함께하며 환경 실천을 이어가고자 캠페인을 마련했다”며 “일상 속에서 쉽게 동참할 수 있는 환경 실천으로, 추후 소비자와 함께하는 방안도 모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