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모터쇼]'연비 20km/ℓ 이상' 쏘나타 하이브리드 언제 출시?

최종수정 2019.03.28 10:15 기사입력 2019.03.28 10:15

댓글쓰기

[서울모터쇼]'연비 20km/ℓ 이상' 쏘나타 하이브리드 언제 출시?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신형 쏘나타의 새로운 라인업인 하이브리드와 1.6 터보 모델이 공개됐다.


현대자동차는 28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19 서울모터쇼'에서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신형 쏘나타 1.6 터보를 처음 공개했다.


이광국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은 발표를 통해 "신형 쏘나타에 대한 고객의 성원에 부응하고 보다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하고자 신형 쏘나타의 신규 라인업을 선보인다"며 "오는 6~7월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1.6 터보 모델을 본격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고성능 커스터마이징 튜닝 상품 'N 퍼포먼스 파츠'의 방향성을 담은 쇼카 N 퍼포먼스 카도 처음 선보였다. 현대차는 이번 서울모터쇼에서 '플레이 현대(PLAY HYUNDAI)'라는 콘셉트 아래 모터쇼를 방문한 관람객이 현대차의 브랜드와 상품을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즐겁게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를 기획했다.


이를 위해 이번 서울모터쇼에서 4000㎡(약 1210평)의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대한민국 대표 중형 세단 신형 쏘나타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고성능 N ▲궁극의 친환경차 수소전기차 넥쏘 등 세가지 브랜드에 집중한 테마관을 준비했다.

[서울모터쇼]'연비 20km/ℓ 이상' 쏘나타 하이브리드 언제 출시?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이전 모델 대비 10% 향상된 20km/ℓ 이상의 연비를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됐다. 또 차량의 지붕에 설치한 태양광 패널로 배터리를 충전하는 발전 시스템 '솔라 루프'를 국내 양산차 최초로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적용했다.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솔라 루프에서 생산되는 전력으로 1년에 약 1300km를 주행할 수 있다.

신형 쏘나타 1.6 터보는 180 마력의 스마트스트림 G1.6 T-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함께 탑재했다. 외관은 전후면 범퍼의 디자인을 변경해 스포티한 이미지를 보다 강조했다.


현대차는 고성능차의 진입 장벽을 낮추고 누구나 고성능차의 스포티한 감성을 즐길 수 있도록 모터스포츠 경기와 N 차종 개발에서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내·외장 스타일 및 주행 성능 향상 커스터마이징 튜닝 상품 N 퍼포먼스 파츠를 런칭한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된 N 퍼포먼스 카는 '분노의 질주'의 콘셉트로 벨로스터 N 에 45가지의 커스터마이징 튜닝 상품을 장착해 향후 출시될 N 퍼포먼스 파츠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만든 쇼카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