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모터쇼]콤팩트 SUV '렉서스 UX' 국내 최초 공개

최종수정 2019.03.28 09:48 기사입력 2019.03.28 09:48

댓글쓰기

렉서스, 2019 서울모터쇼서 콤팩트SUV 'UX' 국내 첫 공개

렉서스 UX(사진=렉서스코리아 제공)

렉서스 UX(사진=렉서스코리아 제공)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렉서스코리아가 28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서울 모터쇼'에서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렉서스 UX'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발표회에서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 토요타 자동차 사장은 "새롭게 선보이는 UX로 ‘렉서스 하이브리드 SUV 라인업’이 더욱 강화됐다"며 "RX, NX, 그리고 UX와 함께하는 삶을 통해 고객 분들의 일상에 새로운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렉서스 UX에는 높은 강성과 저중심 설계로 새롭게 개발된 GA-C 플랫폼을 적용, 주행성능과 승차감을 동시에 확보했다. 또한 회전반경이 짧아 좁은 골목길이나 도로에서 보다 민첩한 움직임을 가능하도록 한다는 게 렉서스코리아의 설명이다.


새로운 2.0L 직렬 4기통 엔진은 열효율성, 출력, 연비, 친환경성을 모두를 만족한다. 특히 소형 및 경량화를 강조한 하이브리드 시스템의 경우 가속감은 물론 연비도 우수하다. 복합연비는 2WD 모델 16.7㎞/ℓ, AWD 모델 15.9㎞/ℓ이다.


아울러 이번 모델에는 긴급 제동 보조시스템(PCS), 차선 추적 어시스트(LTA), 다이내믹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DRCC), 오토매틱 하이빔(AHB) 등 4가지 안전예방 기술을 갖춘 '렉서스 세이프티 시스템 플러스'(LSS+)와 10개의 에어백이 기본 장착됐다.

실내공간은 운전자의 자세변경과 시선이동을 최소화해 운전의 집중도를 높였다. AWD 모델에는 대형 10.3인치 모니터, 핸즈프리 파워 백 도어가 적용돼 있으며, 2WD 모델은 일본 전통종이에서 영감을 얻은 인스트루먼트 패널의 질감을 더했다.


하이브리드 모델인 'UX 250h'의 2WD는 4510만원, AWD는 5410만원에 판매된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