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승희 국세청장, 제12차 OECD 국세청장회의 참석…韓 전자세정 발표

최종수정 2019.03.28 12:00 기사입력 2019.03.28 12:00

댓글쓰기

남미지역 국세청장에게 우리기업 세정지원 요청

한승희 국세청장, 제12차 OECD 국세청장회의 참석…韓 전자세정 발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국세청은 한승희 국세청장이 26∼28일(현지시간) 칠레 산티아고에서 개최되는 제12차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세청장회의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2012년 아르헨티나 개최 이후 처음으로 남미에서 개최되는 회의이다. 미국, 일본, 중국 등 53개국 국세청장과 국제통화기금(IMF) 및 세계은행(WB) 등 국제기구가 대거 참석했다.


참가국 청장들은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조세 확실성(Tax Certainty) 향상, 인적자원 관리 및 세정효율성 제고 등에 대해 논의했다.


한 청장은 OECD의 요청으로 '한국의 전자세정 추진현황'에 대해 발표했다.


각국 청장들은 국가 간 소득이전을 통한 세원잠식(BEPS) 과제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정보교환 활성화와 개도국 BEPS 대응역량 강화에 협력하고, 국제적 조세확실성 향상을 위한 이중과세 예방과 신속한 해결에 노력하기로 했다.

한편 한 청장은 회의 직전 '남미진출기업 세정간담회'를 개최했다.


또 우리기업 진출이 많은 브라질, 페루, 칠레 등 남미 주요국 청장들과 회의 기간 중 별도로 양자회의를 갖고 적극적 세정지원을 요청했다.


남미에는 국세관 등 세정현안을 상시 논의할 전문가가 없는 상황에서, 현지 진출기업의 세무애로가 빈발해 효과적 문제해결창구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