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로 빌트인 시장 공략

최종수정 2019.02.19 11:01 기사입력 2019.02.19 11:01

댓글쓰기

LG전자 24인치 칼럼형 와인셀러 신제품

LG전자 24인치 칼럼형 와인셀러 신제품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LG전자가 1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KBIS2019에 참가해 프리미엄 빌트인 브랜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소개한다.


KBIS는 주방 디자이너, 건축가, 인테리어 전문가 등 전 세계 빌트인 가전 고객들이 찾는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다. LG전자는 총 648제곱미터(m2) 규모의 2개 부스를 운영한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요리에 충실하다(True to Food)’를 주제로 전시관을 꾸몄다. LG전자는 18인치 및 24인치 칼럼형 와인셀러, 36인치 및 48인치 가스오븐레인지 등 신제품 4종을 공개했다. 미국 현지에서 판매되는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은 연내 30여 종으로 확대된다.


칼럼형 와인셀러 신제품에는 와인을 최적으로 보관할 수 있는 혁신적인 ‘와인 동굴’ 기술이 적용됐다. 이 기술은 이상적인 와인 보관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와인의 맛, 향, 풍미 등 품질에 영향을 미치는 진동과 온도변화를 최소화하고 빛과 습기에 과도하게 노출되는 것을 막아준다. 인공지능(AI) 기반 와인관리 앱도 공개했다. 이 앱은 와인셀러에 저장된 와인 정보와 고객의 선호도를 학습해, 어떤 와인이 어느 위치에 있는지 알려주고 음식에 어울리는 와인도 추천해 준다.


이밖에 지난해 미국의 주방·욕실 산업 전문지 KBB(Kitchen & Bath Business)가 ‘올해의 주방가전(Kitchen Product of the year)’으로 선정한 48인치 듀얼 퓨얼 프로레인지(Dual-Fuel Pro Range)도 전시했다. 이 제품은 가스레인지, 인덕션, 오븐을 모두 탑재했을 뿐 아니라 ▲음식을 미지근한 물 속에서 천천히 익혀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하고 재료 본연의 맛을 살려주는 ‘수비드(sous-vide)’ 조리 ▲고온의 증기로 조리시간을 단축시켜 주는 스팀조리 ▲열을 순환시켜 음식을 고르게 익혀주는 ‘프로컨벡션(Pro Convection)’ 기능 등이 모두 가능해 다양한 요리에서 활용도가 높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스마트 키친 분야의 리더십도 한층 강화한다. LG전자는 아마존과 협력해 2018년 이후 미국에 출시한 식기세척기, 세탁기, 건조기 全 제품에 소모품 자동 주문 서비스인 ‘아마존 대시(Amazon Dash)’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고객들은 LG 스마트씽큐(SmartThinQ) 앱에서 가전제품과 아마존 대시를 연동할 수 있다.


미국의 대표적인 스마트 밀키트(Meal Kit) 기업 ‘토발라(Tovala)’와 협력한다. 밀키트는 밑손질이 끝난 식재료와 양념, 조리방법이 함께 들어있는 제품이다. LG 스마트 오븐을 사용하는 고객은 토발라의 밀키트를 더욱 간편하게 즐길 수 있게 된다. 고객이 스마트폰으로 밀키트의 바코드를 스캔한 후 오븐에 넣고 시작 버튼만 누르면, 약 20분만에 요리가 완성된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 사장은 “고객들에게 초프리미엄 빌트인의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파트너십을 확대하는 등 스마트 키친 경쟁력을 키워 글로벌 빌트인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