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카드, 앱으로 신청 가능…'실시간 디지털化'

최종수정 2019.02.18 11:02 기사입력 2019.02.18 11: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현대카드는 앱으로 카드 신청이 가능해졌다고 18일 밝혔다.


현대카드가 새롭게 도입한 ‘신용카드 실시간 발급 서비스’는 카드 신청부터 발급, 이용까지 전 과정이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디지털 서비스다. 본인 확인을 위한 상담원 연결과 전화 심사 등을 디지털화해 카드신청 후 1분 이내에 카드 발급이 가능하다.


카드 배송을 기다리지 않고 앱카드를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즉시 결제가 가능한 점도 장점이다.


신청은 현대카드 앱 설치 후 원하는 카드를 선택하면 된다. 신분증 등은 사진촬용을 통해 인정하고 소득증빙, 재직확인 등도 자동입력서비스를 통해 입력할 수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신용평가사에 등록된 본인 정보를 실시간으로 가져와 자동으로 입력해준다.


본인 정보 입력 후, 카드수령지와 요청한도, 비밀번호 등을 설정하면 카드 신청이 완료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고객들이 필요한 카드 상품을 언제 어디서나 신청해, 즉시 활용할 수 있도록 실시간 발급 서비스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기반의 실용적인 서비스를 통해 통해 고객 편의성을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대카드, 앱으로 신청 가능…'실시간 디지털化'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