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선녀들' 유병재, 문근영과 닮은꼴 언급··문근영 "내가 봐도 똑같아"

최종수정 2019.02.17 01:22 기사입력 2019.02.17 01:22

댓글쓰기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화면 캡처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화면 캡처



배우 문근영과 방송인 유병재가 닮은 외모를 서로 인정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16일 첫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 편’에서는 전현무, 설민석, 문근영, 유병재, 다니엘 린데만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유병재는 문근영을 보자마자 쑥쓰러워하며 “문근영 씨 팬이다. 생일이 나랑 같은 5월 6일이다. 또 하나 각오하고 들어야 하는데 나보다 누나”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문근영 씨와 내가 닮은꼴이라고 기사가 났다”며 "제 의견은 아니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전현무가 "욕을 해도 된다"고 말하자 문근영은 "그 얘기를 듣고 사진을 찍었는데 제가 봐도 너무 똑같았다"며 유병재의 말에 공감하는 모습을 들었다.

두 사람은 이후 얼굴이 바뀌는 어플리케이션으로 사진을 찍어 닮은꼴이라는 사실을 직접 인증하면서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