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주 혁신도시에 청년창업몰 ‘청춘 in 상리단길’오픈

최종수정 2019.02.11 17:36 기사입력 2019.02.11 17:20

댓글쓰기

빛가람동 상야4길(16-10, 10) 소재, 18개 점포 입점… 8일 개장식
지역경제활성화, 청년일자리창출, 혁신도시 상가 공실 문제 해소 기대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 청년창업몰 청춘in상리단길 개장식에서 청년 대표들이 다짐을 선포하고 있다. 사진=나주시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 청년창업몰 청춘in상리단길 개장식에서 청년 대표들이 다짐을 선포하고 있다. 사진=나주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한혁 기자] 전남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가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젊은 패기로 무장한 청년 창업가들로 거리에 활력이 더해질 전망이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8일 빛가람동 빈 상가를 활용한 청년 창업몰 ‘청춘 in 상리단길’ 개장식을 갖고, 18개 점포 청년 창업주들의 희망찬 새 출발을 축하했다.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 소재, 청년 창업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예산 3억5천8백만 원(국비154, 시비204)을 투입해 조성됐다.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 일자리 창출, 혁신도시 상가 공실 문제 해소 등을 위해 지난 해 9월부터 참여자 공모를 시작으로 장기간 비어있던 상가를 임대·활용하는 청년 창업몰 조성을 추진해왔다.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 청년창업몰 청춘in상리단길 입구 모습. 사진=나주시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 청년창업몰 청춘in상리단길 입구 모습. 사진=나주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입점을 마친 18명의 청년들은 창업 성공가능성, 의지 등을 평가하는 1차 면접과 창업컨설팅 수료, SWOT분석, 경쟁상권 분석 등 창업아이템을 발표하는 2차 심사 등을 거쳐, 최종 선발됐다.


시는 이들의 창업 초기 기반 마련을 위해 상가 임차료와 창업 컨설팅 교육을 비롯해 청년들의 젊은 감각을 반영한 리모델링 비용 등을 지원했으며, 소규모 축제, 상품개발 등 창업 정착 비용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청춘 in 상리단길’이라는 명칭은 빛가람동 ‘상야길’과 국내를 대표하는 청년 창업 거리인 서울 ‘경리단길’의 앞 글자와 뒷 글자를 취해 만든 합성어로써, 나주 청년 창업몰이 발전하기를 바라는 청년들의 마음을 담았다.


상리단길에는 카페, 디저트, 수제맥주·햄버거, 삼겹살, 등갈비 등 풍부한 먹거리를 비롯해, 여성의류 및 잡화, 미용실, 네일샵과 같은 여성 고객층을 겨냥한 점포가 들어섰다. 또한 사진관, 홈 파티 렌탈, 마술도구, 다육식물, 원목공예, 가드닝 소품, 음악학원 등 다양하고 이색적인 업종이 눈길을 끈다.


이날 개장식에는 위광환 나주부시장, 김선용 시의회 의장, 18명의 청년 창업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식전 마술공연을 시작으로 청년상인 다짐선포, 테이프커팅, 창업몰 순회 등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창업몰 활성화와 젊은 소비계층의 지속적인 유입을 위해 올해 5억 원을 투입해 점포 6개소를 추가 확대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청년창업몰이 혁신도시 상권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의 기폭제가 되도록 맞춤형 지원과 홍보에 힘써가겠다”며, “우수한 창업아이템을 보유한 청년들이 나주에서 지속적으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역민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한혁 기자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