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썸바디' 서재원, 최종화서 한선천 선택…"몇 개월 동안 행복"

최종수정 2019.02.09 13:40 기사입력 2019.02.09 13:40

댓글쓰기

무용수 겸 미스코리아 출신 서재원 / 사진=서재원 인스타그램 캡처

무용수 겸 미스코리아 출신 서재원 / 사진=서재원 인스타그램 캡처



Mnet 예능 프로그램 '썸바디'에 출연한 한국무용수 서재원과 현대무용수 한선천이 최종 커플로 맺어졌다.


8일 방송된 '썸바디' 최종화에서는 서재원이 최종 선택을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한선천과 발레리노 나대한은 뮤직비디오를 통해 서재원에게 고백했다.

서재원은 한선천의 영상 메시지를 본 후 눈물을 흘렸고, 결국 한선천을 선택했다.


또한 그는 나대한에게 전화 통화를 통해 "못 갈 것 같다. 고마웠다. 다음에 웃으면서 보자"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서재원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썸바디' 출연진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몇 개월의 시간 동안 행복했다.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하다"며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썸바디'는 남녀 댄서 10인이 모여 자신의 댄스파트너이자 연인을 찾아가는 모습을 그린 예능 프로그램으로, 8일 종영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