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진공, 강서구 중소벤처기업 유럽시장 개척 지원

최종수정 2019.01.29 12:00 기사입력 2019.01.29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결 기자]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는 강서구 소재 중소벤처기업의 유럽시장 개척을 위해 '유럽 무역사절단' 참여 기업을 다음 달 22일까지 모집한다.


유럽 무역사절단은 오는 5월16일부터 24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 체코 프라하, 벨기에 브뤼셀 3개 지역으로 파견된다. 중진공은 서울 강서구에 본사나 사업장을 두고 있는 수출 유망 중소벤처기업 10개사를 선정할 계획이다.


참여기업은 수출 상담회 참여, 업체 방문상담, 시장조사 등 유럽 현지 일정을 소화한다. 중진공이 ▲현지 시장조사 및 바이어 알선 비용 ▲단체차량 및 상담장 임차료 ▲통역비 ▲광고 및 공동카달로그 제작 등 수출 상담회와 관련된 제반 사항을 지원한다.


중진공과 강서구는 관내 중소벤처기업의 주요 수출 목표국과 미개척 시장을 대상으로 매년 무역사절단을 파견하고 있다. 지난해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베트남 호치민, 필리핀 마닐라 3개 지역에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약 700만불의 수출 상담실적을 거뒀다.


이종철 중진공 서울지역본부장은 "독일은 유럽 최대시장이고, 체코와 벨기에는 지속적인 경제성장으로 우리나라 중소벤처기업의 진출이 활발해지고 있는 지역"이라며 "이번 유럽 시장 개척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중진공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문의는 중진공 서울지역본부나 강서구청 지역경제과로 하면 된다.




이은결 기자 le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