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남동 ‘얼굴 없는 천사’ 15번째 기부

최종수정 2019.01.29 10:17 기사입력 2019.01.29 10:17

댓글쓰기

25일 새벽, 동 행정복지센터에 사과 50상자와 쌀떡 50봉지 놓고 가

하남동 ‘얼굴 없는 천사’ 15번째 기부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지난 25일 새벽 ‘얼굴 없는 천사’가 광주 광산구 하남동 행정복지센터 주차장에 사과 50상자와 쌀떡 50봉지를 놓고 갔다.


이날 오전 8시 광산구 하남동 행정복지센터 문을 연 한 공무원은 주차장에 놓인 기부물품을 발견, 동료 직원들에게 이 사실을 알렸다. 익명의 기부자가 명절을 앞두고 하남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웃돕기 물품을 놓고 간 것은 2011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설을 앞둔 당시 20kg 들이 쌀 35포대를 놓고 간 것을 시작으로, 이름 없는 선행자는 이번까지 15차례 하남동에 쌀과 과일 등을 기부해오고 있다.


28일 하남동 행정복지센터는 돌봄 이웃들에게 이름 없는 천사의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